소문을 다루는 법(How to handle rumors)

                                    _ 소크라테스의 3단계 필터법



어느날 소크라테스에게 한 지인이 찾아와서 말했다. 

"자네 친구에 관한 소문을 들었는데 그거 알고 있는가?"

"잠깐 기다려보게." 소크라테스가 대답했다.

"내 친구 이야기를 내게 말하기 전에, 잠깐만 시간을 내서 자네가 내게 말하고자 하는 것을 걸러보는 게 어떻겠나? 나는 이 방법을 3단계 필터라고 부르지. 

그 첫번째가 '진실(Truth)'일세."

"자네가 말하고자 하는 것이 '진실'이라고 절대적으로 확신하는가?"

남자가 머뭇거리며 답한다.

 "아, 뭐.. 사실은 난 그저 그 이야기를 들었을 뿐이고.. "

소크라테스가 말한다.
"좋아. 자네는 그게 진실인지 여부를 확실히 알 지는 못하고 있군.
그럼 두 번째 필터를 적용해보세.
두 번째 필터는 '선(善, Goodness)'일세.

자네가 전하고자 하는 내 친구 이야기는 좋은 건가? "​

 

"음.. 아니네. 그 반대지."

 

"그렇군. 자네가 말하고자 하는 건 내 친구에 대해 안좋은 이야기 였군. 게다가 자넨 그것이 사실인지에 대해 확신도 가지고 있지 못하네.
하지만 자네 이야기는 여전히 통과할 기회가 있네. 아직 필터 하나가 남아 있거든.

마지막 필터는 '쓸모(Usefulness)'라고 하네. 

나에게 말하고자 하는 내 친구의 이야기가 내게 유용한 건가?

"아니. 그렇진 않네."


"알겠네." 소크라테스가 결론을 내렸다.


"자네가 말하려는 것이 진실도 아니요, 좋은 것도 아니요. 쓸모가 있는 것도 아니라면, 도대체 왜 내게 이야기하려고 하는가?"









*** [참고] 묵자(子)의 삼표(表)

    지식이나 논리가 제기되었을 때 그것의 옳고 그름을 가름하여 진리 여부를 판단하는 기준.


첫째, 위로는 옛 성인의 일을 본으로 삼는다[].

       사례의 기초한 근거.
둘째, 아래로는 백성의 눈과 귀가 어떤지 살핀다[].

        백성들이 믿고 따를 신뢰.
셋째, 안으로는 나라와 백성의 이익을 꾀한다[].

        실질적인 효용에 기초한 실용.


=> 삼표(表)에 부합하지 않는 주장은 증거와 보편성 혹은 공정성을 잃은 개인적인 생각에 불과한 것으로 치부하여 배척되어야 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허성원 변리사